홍천출장샵★24시출장샵➶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출장코스가격)✘<홍천여인숙 가격>★홍천오피◄홍천출장 만남 대행⇪홍천출장샵예약포항ο홍천호텔 출장☈홍천국노 토렌트

기후 건조해 비 맞아도 금방 말라
우산 쓰면 촌스럽다·샌님같다는 인식도
햇빛가리개로 시작해 안전용품으로 진화 중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종종 이런 질문이 올라온다. “서양 사람들은 왜 우산을 안 쓰나요?” 비가 오면 반드시 우산을 쓰는 한국과는 달리, 미국이나 유럽에서는 웬만한 비에는 우산을 쓰지 않는다는 것이다. 왜 우산을 쓰지 않느냐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 설이 오간다. 기후가 건조해 비를 맞아도 금방 마르기 때문이라는 설, 한국의 장마처럼 비가 쏟아지는 게 아니라 보슬비라 굳이 우산을 쓸 필요가 없다는 설 등이 설득력을 얻는다.

또 다른 이유는 문화적인 차이다. 서양에서는 비가 올 때 우산을 쓰고 다니는 사람들을 샌님처럼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는 것. 물론 폭우가 내리면 이들도 우산을 쓰지만, 보슬비가 내리는데 우산을 쓰는 사람은 유난을 떤다거나 촌스럽다고 생각한다는 것이다.

실제로 우산에 대한 인식은 역사에 따라 달라져왔다. 일단 서양에서 우산은 햇빛을 가리는 용도로 발명됐다. 우산(umbrella)의 어원인 라틴어 ‘umbra’는 그늘이라는 의미다. 어쩌면 이 같은 유래가 서양에서 우산을 잘 쓰지 않는 문화와 연관이 있을지도 모르겠다. 발명상식사전 에 따르면, 18세기까지만 해도 남성들은 비가 올 때도 모자를 쓰거나 비를 그대로 맞았으며, 여성들은 우산을 지위와 부를 상징하는 액세서리로 여겼다.

홍천출장샵→예약금없는출장샵➥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동대구역 모텔)↽<홍천발안 모텔>◥홍천의정부 여관⇌홍천천안 만남╃홍천일산 모텔◐홍천천안 조건▨홍천출장 사기

우산 이 대중화된 것은 18세기 중반 무렵이다. 1750년경 러시아와 극동을 오가며 무역업을 하던 영국의 조나스 한웨이는 30년간 매일 우산을 들고 다녔다. 우산은 나약한 사람들의 전유물이라는 고정관념을 깨기 위해서였다. 이후부터 우산이 대중화되기 시작했지만, 여전히 영국에선 우산을 쓰지 않는 사람들이 많다. 대신 버버리코트를 비옷처럼 입는다. 한국에선 평상복 위에 별도의 비옷을 착용하지만, 이들은 방수 재질의 레인코트를 입는 경우가 많다.

한 가지 흥미로운 점은 비옷이라는 단어의 정의다. 한국에서는 비를 막기 위해 입는 옷을 흔히 ‘ 영월일산 모텔 가격 ‘라고 한다. 우비소년, 우비소녀 등의 말도 여기에서 나왔다. 우의라고 부르는 사람도 있긴 하지만 우비가 압도적으로 많이 쓰인다. 일반적으로 우비와 우의가 같은 단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은데, 둘은 엄연히 다른 뜻이다.

우의(雨衣)는 한자 뜻 그대로 비가 올 때 입는 옷이다. 비옷과 같은 말이다. 반면 우비(雨備)는 비를 맞기 않기 위해 사용하는 모든 물건을 총칭하는 단어로, 우산이나 삿갓도 우비에 포함된다. 그러니 비가 올 때 입는 옷은 비옷 또는 우의라고 쓰는 것이 정확하다.

홍천출장샵ζ출장부르는법↩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여자 모텔)﹌<홍천마사지>╦홍천카톡★홍천일산 여관☭홍천tumblr 모텔☏홍천역출장안마⇗홍천출장샵

홍천출장샵┿24시출장샵⊙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익산 모텔 추천)☳<홍천토요 경마>£홍천강릉 조건녀┇홍천출장색시미녀언니╂홍천평택 모텔 가격╝홍천주안 모텔 추천▫홍천여관 비용
  • 홍천출장샵
  • 홍천출장샵
  • 스포츠토토
  • 먹튀검증
  • 홍천출장샵
  • 홍천일산 모텔 가격
  • 함안출장 만남 대행
  • 출장부르는법
  • 세월이 흐르며 우산의 역할도 달라지고 있다. 단순히 비를 막는 용도뿐 아니라 우천시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역할까지 겸하는 것이다. 실제로 비 오는 날에는 교통사고 위험이 상승한다. 노면이 미끄러워 차량의 제동거리가 늘어나는데다, 운전자의 시야도 좁아지기 때문이다.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에 따르면 비 온 날의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그렇지 않은 날보다 10.3% 높았다. 교통사고 100건당 치사율(사망할 확률)은 평균 2.28명으로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보다 4.3배나 높았다. 비 오는 날은 교통사고가 발생할 확률이 높은데다, 사고가 났을 시 치명적인 피해로 이어질 확률도 높다는 뜻이다.

    특히 우천시 교통사고에 취약한 건 어린이다. 한국 어린이들의 사망원인 1위는 안전사고인데, 그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이 교통사고다. 키가 작은 어린이들이 쓴 우산이 시야를 제한해 사고 위험을 높이기도 한다. 그래서 어린이들에게는 투명우산을 권장하는 경우가 많다 . 투명우산을 쓰면 시야가 확보돼 비교적 안전하다는 것이다. 지난해 배우 이민호씨는 기부 플랫폼인 ‘프로미즈’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투명 우산 프로젝트를 진행하기도 했다. 학교에 투명우산을 비치하고 우산 없는 아이들이 자유롭게 쓸 수 있도록 한 프로젝트다.

    밤길 보행을 위한 LED 우산도 있다. 비가 올 때 길이 어두운 상황에서 LED우산이 조명 역할도 하고, 보행자를 눈에 잘 띄게 만드는 장치다. 이 우산을 출시한 태경리테일에 따르면, 우산살 안쪽과 손잡이에 여러 개의 LED가 부착돼 있다. 불빛이 켜진 상태로 두거나 빠르게, 혹은 느리게 깜빡 거리게 조정도 할 수 있다.

    홍천출장샵⇠24시출장샵⇣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일산 모텔 가격)♬<홍천대구 모텔>큐홍천콜걸➻홍천전지역출장마사지샵╩홍천부산 사상 출장﹌홍천사당 출장⇤홍천천안 출장 만남
  • 예약
  • 홍천출장샵
  • 출장부르는법홍천일산 여관

    홍천출장샵┵예약금없는출장샵☒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태국 에스코트 비용)⇀<홍천텀블러 여관>⇂홍천태국 에스코트✚홍천출장미인아가씨⇜홍천아산 출장 만남➥홍천모텔 아가씨⇅홍천일산 모텔 가격

    최근에는 반사필름을 부착한 우산과 우의도 나왔다. 환경미화원이나 경찰복에 부착하는 반사필름을 어린이 우의와 우산에 적용한 ‘아이가드Q’다. 노란 배경에 하트 모양의 반사물질을 패턴화한 제품으로, 디자인도 산뜻하다. 이 반사필름은 차량 전조등이나 여타 조명을 받았을 때 빛을 발해 운전자가 시인성을 확보하는데 도움을 준다.

    어린이들이 사용하는 제품인 만큼 안전에 각별히 신경을 쓴 흔적이 보인다. 우산살이 빠져도 찔려서 다치지 않도록 납작하게 만들었다. 우산꼭지도 뭉툭하고 짧은 플라스틱이다. 손잡이 부분에는 유사시 사용할 수 있는 호신용 호루라기도 달려있다. 이 우산은 생활용품이 아니라 안전용품이라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1+
  • 홍천광주 대딸방
  • 온라인카지노
  • 토토사이트
  • 고양모텔 다방

    남들이 안 쓰는 뉴스를 씁니다.

    홍천의정부 대딸방╔홍천신림 모텔┌(홍천부산 해운대 출장)홍천천안 출장☠홍천방이동 여관◄홍천용암동 모텔♨홍천퇴폐◀예약경주대구 모텔 아가씨예약금없는출장샵홍천탑 클래스홍천출장샵무주속초 여관홍천출장샵홍천구미 모텔 추천출장부르는법홍천출장안마추천☝홍천동대구역 모텔 추천➚<홍천카톡>홍천안중 모텔❀홍천lovegom★홍천부산 사상 출장ム홍천대구 커플 동영상♭온라인카지노광명출장안마홍천출장샵
    1 Comment

    홍천출장샵✓예약금없는출장샵┼홍천천안 출장 대행(홍천대구 여관)☼<홍천주안 모텔 추천>⊿홍천군산 모텔 가격✲홍천포이 펫 카지노 롤링η홍천여자 부르는 가격❃홍천동대구 여관☪홍천출장가격

    jnice08-ipp13-wa-za-0144